2018.11.16
3·1운동 100년, 대한민국 100년
일제 치하, 여성 98명 총검에 의해 집단 처형
39인, 대한독립선언서 발표.. 민주·평등 선언
일제 심장부 도쿄서 ‘2.8독립선언문’ 발표
대한독립만세! 들불처럼 번진 3·1운동
유관순, ‘아우내장터 만세시위’ 주동자로 체포
‘대한민국’ 국호 탄생!
19.04.11 상하이임정수립.. 대한민국뿌리
신흥학교→신흥무관학교.. 독립운동 열기 고조
민족을 하나로! 상하이임시정부로 통합
‘백발 투사’ 강우규, 신임 총독 등에 폭탄투척
독립무장부대들 첫 연합작전 ‘봉오동 전투’ 승리
청산리 전투, ‘설욕’ 벼르던 일본군에 패배 안겨
김익상, 대낮에 총독부 유유히 진입..폭탄투척
김상옥, 1000여명의 경찰과 총격전.. ‘자결’
다시 타오른 민족운동 불길.. 6·10만세운동
나석주, 조선 수탈의 심장 ‘동척’에 폭탄 투하
광주 학생독립운동, 한국여고생 희롱으로 촉발
최초 고공 항일 투쟁.. 강주룡, 을밀대에 오르다
이봉창, 일왕에 폭탄 투척.. 현장서 체포돼
윤봉길 ‘상하이 폭탄 투척 의거’.. 日군정 대타격!
‘부민관 폭파 의거’, 광복 전 마지막 의열 투쟁
아! 광복!
광복군 태운 C-47수송기, 여의도활주로 착륙
임시정부 요인 15인, 27년만의 ‘쓸쓸한’ 환국
김구, 경교장서 안두희 총격 피습으로 서거

[시민위원310] 서간도 시종기 낭독회③ 여성독립운동가 이은숙 선생의 회고록 낭독회


 

시민위원310 <서간도 시종기> 세번째 낭독회 안내

을사늑약 현장에서 소리내어 책을 읽습니다.
우당 이회영이 뤼순 감옥에서 고문 끝에 순국한 날, 그의 아내가 쓴 <서간도시종기>를 읽습니다.
순국선열추모일에 찬 서리 걷어내면서 독립운동사를 읽습니다.

덕수궁 중명전.
‘을씨년(乙巳年)스럽다’는 말이 태어난 날 그 현장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함께 읽기 위하여!

 

-행사명: 시민위원310 <서간도시종기> 낭독회③
-일 시: 2018년 11월 17일(토) 오후3시30분~5시30분
-장 소: 덕수궁 중명전 2층 [지하철 시청역 2번, 10번 출구(도보 10분)]
-주 제: 우당의 서거, 해방 이후 독립운동가의 쓸쓸한 삶
-내 용: <서간도시종기> 낭독과 토크
-문 의: 3·1운동 100주년 서울시기념사업 사무국 02)2133-0971~6
310seoul@gmail.com
카톡플친 ‘삼일운동100 대한민국100’

 

*낭독부분은 ‘서간도시종기 제4장~마지막’입니다.
*‘덕수궁 중명전’은 국가문화재로 낭독회가 진행되는 2층은 일반관객에게 개방하지 않는 공간입니다.
문화재의 역사성과 존엄성이 유지될 수 있도록 각별히 주의를 부탁드립니다.
*11월16일(금)까지 아래 버튼을 클릭하여 참석신청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선착순으로 마감되오니 가급적 빠른 시간 안에 신청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