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9
3·1운동 100년, 대한민국 100년
일제 치하, 여성 98명 총검에 의해 집단 처형
39인, 대한독립선언서 발표.. 민주·평등 선언
일제 심장부 도쿄서 ‘2.8독립선언문’ 발표
대한독립만세! 들불처럼 번진 3·1운동
유관순, ‘아우내장터 만세시위’ 주동자로 체포
‘대한민국’ 국호 탄생!
19.04.11 상하이임정수립.. 대한민국뿌리
신흥학교→신흥무관학교.. 독립운동 열기 고조
민족을 하나로! 상하이임시정부로 통합
‘백발 투사’ 강우규, 신임 총독 등에 폭탄투척
독립무장부대들 첫 연합작전 ‘봉오동 전투’ 승리
청산리 전투, ‘설욕’ 벼르던 일본군에 패배 안겨
김익상, 대낮에 총독부 유유히 진입..폭탄투척
김상옥, 1000여명의 경찰과 총격전.. ‘자결’
다시 타오른 민족운동 불길.. 6·10만세운동
나석주, 조선 수탈의 심장 ‘동척’에 폭탄 투하
광주 학생독립운동, 한국여고생 희롱으로 촉발
최초 고공 항일 투쟁.. 강주룡, 을밀대에 오르다
이봉창, 일왕에 폭탄 투척.. 현장서 체포돼
윤봉길 ‘상하이 폭탄 투척 의거’.. 日군정 대타격!
‘부민관 폭파 의거’, 광복 전 마지막 의열 투쟁
아! 광복!
광복군 태운 C-47수송기, 여의도활주로 착륙
임시정부 요인 15인, 27년만의 ‘쓸쓸한’ 환국
김구, 경교장서 안두희 총격 피습으로 서거

[시민위원310] 백범 김구 선생 탄생일 기념과 백범일지 낭독회


백범일지를 읽습니다.
백범을 읽습니다.
백범이 태어난 그날,
청년 백범을 읽습니다.
백범 선생이 몸 담았던 마곡사에서 백범을 소리내어 읽습니다.

백범은 치하포 의거 이후 어떻게 마곡사까지 가게 되었을까요.

의협심 가득했던 청년 백범을 기억하며,

그가 우리에게 남긴 유산을 소리 내어 읽습니다.


백범 김구 선생 탄생일 기념과 백범일지 낭독회
“청년 백범 김구의 치하포 의거에서 마곡사까지”

 

  • 낭독회와 백범일지 이야기 : 도진순(백범일지 주해자), 서해성(3·1운동 100주년 서울시기념사업 총감독), 김용만(시민위원 310 단장)
  • 일시 : 2017년 8월 29일(화) 10시~18시
  • 장소 : 마곡사 백범당(비올 때 연화당 내부)
     오전 10시 시청앞 (1호선 시청역 4번출구)에서 모여 함께 출발합니다.
     지하철 : 1호선(시청 역)
     
    버스 : 종로09, 종로11(시청역 정류장), 103, 150, 401, 402, 406, N16, 1711, 7016, 7022(시청앞, 덕수궁 정류장)
    **이번 행사에서는  『백범일지』(도진순 주해, 출판사 돌베개)를 함께 읽습니다.
    2차 낭독 부분은 90쪽 ~ 165쪽 입니다. 행사 전 미리 읽어오시기 바랍니다.**

 

※ 행사 참석 여부를 8월 25일(금)까지 이메일 혹은 시민위원310 사무국으로 알려주시길 바랍니다.
※ 선착순 30명으로 신청 마감되오니 가급적 빠른 시간 안에 신청해주세요.
 문의사항 : 시민위원310 사무국 (02-2133-0972~5/310seoul@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