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6
3·1운동 100년, 대한민국 100년
일제 치하, 여성 98명 총검에 의해 집단 처형
39인, 대한독립선언서 발표.. 민주·평등 선언
일제 심장부 도쿄서 ‘2.8독립선언문’ 발표
대한독립만세! 들불처럼 번진 3·1운동
유관순, ‘아우내장터 만세시위’ 주동자로 체포
‘대한민국’ 국호 탄생!
19.04.11 상하이임정수립.. 대한민국뿌리
신흥학교→신흥무관학교.. 독립운동 열기 고조
민족을 하나로! 상하이임시정부로 통합
‘백발 투사’ 강우규, 신임 총독 등에 폭탄투척
독립무장부대들 첫 연합작전 ‘봉오동 전투’ 승리
청산리 전투, ‘설욕’ 벼르던 일본군에 패배 안겨
김익상, 대낮에 총독부 유유히 진입..폭탄투척
김상옥, 1000여명의 경찰과 총격전.. ‘자결’
다시 타오른 민족운동 불길.. 6·10만세운동
나석주, 조선 수탈의 심장 ‘동척’에 폭탄 투하
광주 학생독립운동, 한국여고생 희롱으로 촉발
최초 고공 항일 투쟁.. 강주룡, 을밀대에 오르다
이봉창, 일왕에 폭탄 투척.. 현장서 체포돼
윤봉길 ‘상하이 폭탄 투척 의거’.. 日군정 대타격!
‘부민관 폭파 의거’, 광복 전 마지막 의열 투쟁
아! 광복!
광복군 태운 C-47수송기, 여의도활주로 착륙
임시정부 요인 15인, 27년만의 ‘쓸쓸한’ 환국
김구, 경교장서 안두희 총격 피습으로 서거

[청색100]찾아가는 역사 강연②<100년 전 나는>


우리의 지난 역사 속에서 학생들은 늘 주체적이었고 목소리를 내는 주역이었습니다.

3·1운동에서부터 촛불시위까지 어른들이 아닌 학생이 주인공이었습니다.

10월 23일 찾아가는 역사 강연 두 번째 학교는 우리나라 학생운동의 산실인 중앙고등학교였습니다.

서해성 3·1운동 100주년 서울시기념사업 총감독의 강연이 시작되기 전 중앙고등학교 학생들은 넓은 강당을 가득 채웠습니다.

100년의 역사가 넘는 중앙고등학교는 일제강점기 독립운동의 근거지였습니다.

중앙고 숙직실은 3·1운동을 계획한 역사적 장소였고, 전국 학생운동에 원동력이 되어 준 6·10만세운동을 주도한 이들도 중앙고 선배들이었습니다.

이러한 정신을 이어받아서인지 강연이 계속되는 동안 학생들은 연신 고개를 끄덕이고 감탄사를 내뱉기도하며 강연에 참여했습니다.

선배들의 독립운동 정신과 학생운동 이야기를 열심히 듣던 학생들은 익숙한 안중근 의사 이야기에 더욱 눈을 반짝이며 집중했습니다.

안중근 의사가 의거 때 실제 사용한 총과 생생한 의거 현장 이야기는 누구도 알려주지 않았던 흥미로운 역사 이야기였습니다.

서해성 총감독은 나이는 어리지만 학생들이 적극적으로 과거 우리 독립운동 역사를 이끌었듯이 다가오는 3·1운동 100주년, 나아가 미래의 100년을 중앙고 학생들이 함께 만들어주길 바라며 강연을 마무리했습니다.

열심히 질문에 대답하며 강연을 들어주신 중앙고 학생들에게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