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5
3·1운동 100년, 대한민국 100년
일제 치하, 여성 98명 총검에 의해 집단 처형
39인, 대한독립선언서 발표.. 민주·평등 선언
일제 심장부 도쿄서 ‘2.8독립선언문’ 발표
대한독립만세! 들불처럼 번진 3·1운동
유관순, ‘아우내장터 만세시위’ 주동자로 체포
‘대한민국’ 국호 탄생!
19.04.11 상하이임정수립.. 대한민국뿌리
신흥학교→신흥무관학교.. 독립운동 열기 고조
민족을 하나로! 상하이임시정부로 통합
‘백발 투사’ 강우규, 신임 총독 등에 폭탄투척
독립무장부대들 첫 연합작전 ‘봉오동 전투’ 승리
청산리 전투, ‘설욕’ 벼르던 일본군에 패배 안겨
김익상, 대낮에 총독부 유유히 진입..폭탄투척
김상옥, 1000여명의 경찰과 총격전.. ‘자결’
다시 타오른 민족운동 불길.. 6·10만세운동
나석주, 조선 수탈의 심장 ‘동척’에 폭탄 투하
광주 학생독립운동, 한국여고생 희롱으로 촉발
최초 고공 항일 투쟁.. 강주룡, 을밀대에 오르다
이봉창, 일왕에 폭탄 투척.. 현장서 체포돼
윤봉길 ‘상하이 폭탄 투척 의거’.. 日군정 대타격!
‘부민관 폭파 의거’, 광복 전 마지막 의열 투쟁
아! 광복!
광복군 태운 C-47수송기, 여의도활주로 착륙
임시정부 요인 15인, 27년만의 ‘쓸쓸한’ 환국
김구, 경교장서 안두희 총격 피습으로 서거

100년 학교 시리즈 강연 ③ "3·1운동인가, 3·1혁명인가 정명을 찾는다"


백성이 시민이 되었고
왕토가 국토가 되었고
봉건시대가 공화정이 되었습니다.
휴대폰도 없던 시절 200만 명의 사람이 거리로 뛰쳐나왔습니다.
약 100여 년 전 대한민국 땅 위에서 일어났던 일입니다.

유럽사회에서 같은 일이 벌어졌다면 우리는 쉽게 ‘혁명’이라고 부르길 주저하지 않았을 겁니다.
3·1운동 혹은 3·1혁명, 제대로 된 이름을 찾기 위해 11월 2일 시민위원들이 모였습니다.

 

 

새롭게 시민위원에 등록하신 분도 계시고 출석체크를 하시는 시민위원들로
행사 전에는 언제나 분주합니다.

 

오늘의 강연자는 김삼웅 전 독립기념관장님이십니다.
서울시 33인이시기도 하죠.
수많은 저서로 유명하시기도 하지만 오랫동안 민주주의와 올바른 역사 세우기에 힘쓰신 분으로도 널리 알려진 분이십니다.

 

 

 

김삼웅 선생님의 번복없는 말씀에 귀를 기울일 수 밖에 없었습니다.
묵직한 역사책을 한줄 한줄 읽어내려가는 것처럼
매 순간마다 중요하고 의미있는 주장과 지식이 나열되었습니다.

 

 

 

이날 강연에는 특별히 33인 청소년위원도 참석하여 더욱 뜻깊은 자리였습니다.
시민위원310과는 별개로 서울시 중·고등학교 학생 33명으로 구성된 청소년위원은
3·1운동 100주년 서울시기념사업을 모니터링하고 관련 아이디어를 내는 등 주도적인 활동을 하게 됩니다.

 

시민위원의 다양한 질문으로 강연은 마무리되었습니다.

사람에게도 이름이 분명한 것이 중요한데,
나라의 정신을 나타내는 것은 얼마나 중요할까요?
정작 해외 특히 중국에서는 우리의 3·1운동은 혁명으로 칭송받고 높은 가치고 평가받았는데
우리는 지나친 가치중립적 태도로 우리의 역사를 바라보고 있는 것이 아닌가 하는 질문을 던진 강연이었습니다.

2017년 마지막 강연이었던 100년 학교 ‘3·1운동인가, 3·1혁명인가 정명을 찾는다’
강연에 참석해주신 시민위원 어려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